엔씨소프트는 지금 창사 이래 최대의 위기를 맞고 있다.사업이란 게 위기가 아닌 적이 언제 있으며,위험과 기회란 것이 항상 같이 붙어다닌다고 하지만 김택진 사장이 현대전자 직원들 10명을 데리고 지난 1997년 창업한 뒤로 지금처럼 회사의 현재와 장래 비전 모두가 한꺼번에 흔들린 적은 이제껏 없었다.

 그렇다면 지금 엔씨소프트의 상황은 어떤 것일까.그리고 김택진 사장의 가장 큰 고민은 무엇일까.김택진 사장은 최근 가족 관계에 변화가 생길 수 있는 루머에 시달렸다.물론 이것은 낭설로 확인됐지만 상당히 오랜 기간동안 그를 괴롭혔다.여기에 리니지의 매출은 점차 줄어들고 있고 해외에서 새로 선보이는 게임들의 성적은 신통치 않은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이 모든 것보다 그에게 가장 큰 시련은 계속되는 핵심 멤버들의 이탈인 것 같다.특히 리니지를 만든 핵심개발자 및 기획자들이 줄줄이 회사를 빠져나간 것이 컸다.리니지는 엔씨소프트의 핵심 콘텐츠이자 사실상 회사의 정체성이라고 할 수 있다.리니지의 아버지로 불리는 송재경 사장이 이미 XL게임즈를 만들어 따로 독립한 것은 오래된 얘기.여기에 당시 송재경 사장과 함께 리니지를 만들었던 핵심 인물 4명이 줄줄이 엔씨소프트를 빠져나왔다.

 가장 먼저 몸을 뺀 사람은 김정환 엔씨타이완(대만법인) 대표.그는 연초 대만법인장을 그만두고 송재경 사장이 차린 XL게임즈로 합류했다.바로 뒤이어 역시 리니지를 만든 박용현 리니지3 개발팀장도 회사를 나와 장병규 사장이 새로 설립하는 온라인게임개발사로 옮겼다.리니지 기획을 맡았던 최석우 이사는 가장 최근에 회사를 그만두고 그 역시 XL게임즈로 옮겨갔다.이미 박용현 팀장과 함께 리니지 개발팀의 실무급 개발자들 상당수도 회사를 나왔다.

 결국 리니지를 만든 주요 멤버 중 김택진 사장을 제외하곤 대부분 회사를 나간 셈이 된 거다.흔히 게임업계에서 김택진 사장을 가리켜 일당백을 하는 인물이라고 칭하곤 하지만 그가 외로울 수 밖에 없을 것 같다.이들이 XL게임즈로 몰리고 있다는 것도 김택진 사장에겐 불편한 소식일 것 같다.

 물론 창업멤버가 회사를 떠나는 것이 꼭 나쁜 소식은 아니다.엔씨소프트도 어느덧 창립 10주년이 됐고 회사가 커지면서 초기 멤버들은 나가고 새로운 얼굴들이 빈 자리를 메꾸는 형식으로 세대 교체도 일어나고 이러면서 회사도 발전할 수 있다.하지만 최근 엔씨소프트의 상황은 이들이 떠나면서 리니지3 개발도 차질이 생기고 빈자리가 커지는 상황이 되고 있다.

 리니지 개발의 핵심 멤버는 아니지만 김화선 부사장도 최근 엔씨소프트를 그만뒀다.김택진 사장이 아무리 막강해도 차떼고 포떼고 사업을 하기란 쉽지 않을 것이다.다른 회사와 비유를 하자면 NHN 이해진 창업자에겐 최휘영 사장이 있고,넥슨 김정주 창업자에겐 데이비드 리 넥슨재팬 사장이 있다.심지어 다음 이재웅 창업자에게도 석종훈 사장이 있다.즉 비교적 터놓고 고민도 얘기하고 함께 상의할 만한 걸출한 인물들이 곁에 최소한 하나씩은 있다.그런데 김택진 사장은 너무 고독하다.

 그에겐 그와 상의하고 때로는 그를 대신해 결정도 내려주고 책임도 질 수 있을 만한 인물이 필요하다.비단 그를 위해서뿐 아니라 국내 최대 게임업체인 엔씨소프트와 한국 게임산업을 위해서도 필요한 일이다.

 그래서 그럴까.최근 김택진 사장은 오픈마루스튜디오에 푹 빠져서 산다고 한다.분당에 있는 오픈마루 스튜디오를 수시로 방문해 개발자들과 토론을 한다고 들었다.오픈마루스튜디오는 최근 침체된 엔씨소프트 조직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하고 콘텐츠와 서비스를 생산해내는 조직이다.김택진 사장이 가장 관심을 갖고 있어 엔씨소프트의 실세 조직이라는 말도 듣는다.그리고 김택진 사장은 요즘 가끔씩 집에 일찍 들어가 자녀들과 시간을 보내곤 한다고 한다.

 김택진 사장이 오픈마루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고 있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그런데 그 얘기를 듣고 한편으로 나는 이런 생각이 들었다.“아,김택진 사장이 정말 고민이 많구나.뭔가를 잊고 싶은 거구나”

신고
◀ Prev 1  ... 745 746 747 748 749 750 751 752 753  ... 756  Next ▶
BLOG main image
임원기의 人터넷 人사이드
인터넷과 그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에 대한 블로그.
by wonkis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56)
뉴미디어 세상 (118)
게임이야기 (66)
임원기가 만난 사람들 (55)
(책)네이버 성공 신화의 비밀.. (61)
夢幻泡影-삶과 꿈,살아가는.. (52)
책 다시보기 (24)
한국의 스타트업 (291)
San Francisco&Berkeley (29)
스타트업 소식 (15)
한국의 스타트업 시즌2 (25)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VC (14)

달력

«   2017/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4,681,928
  • 8831,592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wonkis'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