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내부에서 한동안 회자되던 ‘이해진 굴욕 시리즈’가 있다.NHN 창업자인 이해진씨가 NHN이 지금처럼 유명해지기 전에 겪었던 일종의 에피소드다.업계에서 알만한 분들은 다 들었겠지만 모르는 사람들을 위해 사례 하나 정도를 드는 것도 재밌을 것 같다.이미 한참 지난 일이니 이해진 NHN 창업자께서도 너그러이 봐 주시리라 믿는다.

 지금으로부터 4년 전인 2003년의 어느 날.당시 NHN이 입주해 있던 강남 스타타워(현 강남파이낸스센터)가 오전부터 술렁거리기 시작했다.갑자기 그날 정보통신부로부터 장관(당시 진대제씨)께서 NHN을 방문하겠다는 통보를 받은 것이다.정통부 장관이 IT기업을 방문하는 것이 그리 드문 일은 아니었지만 갑작스런 통보인 데다가 NHN으로서는 단독으로 정통부 장관의 내방을 받는 것이 처음이었던지라 법석을 떨 만했다.일단 대외 업무를 담당하는 홍보실이 난리가 났고 당시 이해진,김범수 두 공동 대표도 마음이 바빠지기 시작했다.

 김범수 사장이 그날 외부 일정이 많아 이해진 사장이 장관 방문시 손님 접대를 맡기로 했다.회사가 고위층 손님 맞이에 한참 시끄러울 때 문득 정통부로부터 다시 연락이 왔다.장관이 다른 일정 때문에 NHN 방문을 할 수 없게 됐다는 거였다.
 이 때 당시 NHN에서는 그러려니 했다.실망스럽긴 했지만 갑작스런 방문이 취소됐기에 한편으로는 안도의 한숨도 내쉬었다.그럼 이때 진대제 장관은 무슨 사정이 있었던 걸까.당시 야후의 창업자인 제리양이 한국을 방문해 진대제 정통부 장관과 미팅을 가졌다.진 장관으로서는 해외에서 온 손님을 맞이하기 위해서 기존 약속을 취소한 셈이 된 것이다.

 한달 쯤 지났을까.인터넷기업인들과 진대제 정통부 장관의 오찬 미팅 자리가 있었다.당시만 해도 이해진 창업자가 활발하게 대외 활동을 하던 시기였기 때문에 이 자리에 이해진 창업자가 직접 참석했는데 그는 장관에게 지나가는 말로 한마디 했다고 한다.

“야후 사람들 만나느라고 NHN 방문을 취소하셨다면서요? 저희가 준비 많이 했었는데..나중에 꼭 한번 들러 주십시오”

나름대로는 당시에 좀 삐졌다는 것을 은연중에 표시한 셈이고,한편으로는 국내 인터넷기업에 대한 관심을 간곡하게 표현한 것이었다.그냥 넘어갈 수도 있는 말이었는데,진대제 장관이 이를 아주 진지하게 받아들였다고 한다.
 “제가 NHN을 방문하기로 했다고요? 전혀 그런 일정이 있었던 적이 없는데요? 뭘 잘못 아신 것 같습니다”

 어느 쪽 말이 맞는진 모르겠지만 이 발언으로 자리가 일순 썰렁해졌다.참석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이러다보니 아무래도 이날은 서먹한 가운데 자리가 마무리됐다고 한다.

 그런데 이날 일이 기억에 남았나보다.IT기업인들과 정부 쪽 사람들의 미팅이 열렸을때 진대제 장관이 유난히 이해진 창업자에게 아는 척을 했다.그때 분위기를 만회해보려했는지는 몰라도 이해진 창업자와 함께 직접 동행하면서 참석자들에게 소개해주기 시작했다.

 “소개해 드리겠습니다.이 분은 네이버를 창업하진 ‘이해찬’ 사장님이십니다~”^^;;

-----------------------------------------------------------------------------
 지금으로서는 상상하기 힘든 일이지만 4년 전만 해도 사정이 이랬다.이와 비슷한 일화가 또 있다.같은 해 NHN은 모 신문사에서 수상을 하게 됐다.시상식에는 이해진 창업자가 직접 참여했는데 시상을 하던 그 신문사 회장께서 이렇게 물어보면서 (본인의 느낌이었겠지만) 자리가 일순 싸∼해졌다고 한다.

 “저 그런데 NHN이 뭘 하는 회사인가요? 제가 들어본 적이 별로 없어서요.”

하긴 뭐 지금에야 제법 널리 알려졌지만 당시엔 NHN을 NHK의 오타로 잘못 알 정도로 알려져 있지 않던 시기니 그럴만도 했다.

 사실지금도 NHN이 뭘 하는 회사인지는 모르는 사람이 많다.코스닥 대장주가 됐지만,여전히 네이버나 한게임은 알아도 NHN에 대해선 모르는 사람이 더 많다는 게 NHN 측의 자체 분석이기도 하다.글로벌 기업을 꿈꾸는 NHN으로서는 반드시 풀고 넘어가야할 숙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r Dre Pro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트워크 정보의 좋은 소스셔서 감사합니다 ,내가이 기사를 읽고 오랫동안 귀하의 사이트를 추적 유지되었습니다, 내가 더 관심을 지불할 것입니다 흥미로운 읽을 수 있습니다,기사가 가장 고전적인 스타일 중 하나가, 내가 한 번 읽으면, 내가 그들과 사랑에 깊이되었습니다이며, 좀 더 완벽한 작품을 기대
    http://www.beatsheadphones4sale.com/beats-by-dr-dre-on-ear-headphones-special-edition.html
    http://www.beatsheadphones4sale.com/beats-by-dr-dre-tour-in-ear-headphones.html
    http://www.beatsheadphones4sale.com/beats-by-dr-dre-powerbeats-in-ear-headphones.html
    http://www.mydremonsterbeats.com/IN-EAR/Monster-Beats-Ibeats-In-Ear-Headphones/index.html

    2012.02.16 12:51

BLOG main image
임원기의 人터넷 人사이드
인터넷과 그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에 대한 블로그.
by wonkis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66)
뉴미디어 세상 (119)
게임이야기 (66)
임원기가 만난 사람들 (55)
(책)네이버 성공 신화의 비밀.. (61)
夢幻泡影-삶과 꿈,살아가는.. (55)
책 다시보기 (25)
한국의 스타트업 (293)
San Francisco&Berkeley (29)
스타트업 소식 (17)
한국의 스타트업 시즌2 (26)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VC (14)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5,375,677
  • 308256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wonkis'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