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15일 트위터에서 메모하면서 올렸던 내용인데 늦게나마 정리해서 올립니다.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셨던 사안이었습니다.
----------------------------

“결국은 애플과 스티브 잡스가 옳았습니다”
 세계 최대 모바일전시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1’이 개막한 지난 14일,전시관에서 만난 삼성전자 태블릿PC 제품 담당 실무자에게 “왜 10인치 제품을 냈냐”고 물어보자 나온 대답이다.이 실무자는 “우리는 한번도 10인치 제품을 내지 않겠다고 말한 적이 없다”며 “지난해 갤럭시탭을 출시하고 시장 돌아가는 것을 보면서 결국 스티브 잡스가 옳았구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 실무자의 말이 삼성전자의 공식적인 입장은 아닐 것이다.하지만 실무자의 이런 말은 삼성전자의 태블릿PC 시장에 대한 내부 인식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봐도 크게 무리가 없을 것 같다.

 지난해 초 애플이 9.7인치 아이패드를 출시하고 이어 삼성이 7인치 갤럭시탭을 내놓으면서 두 회사의 자존심 경쟁이 치열하게 펼쳐졌다.애플을 의식한 듯 작년 9월 갤럭시탭을 공개하면서 삼성전자는 7인치 태블릿PC의 휴대성을 크게 강조했다.

 그런데 한달 뒤 애플의 스티브 잡스가 찬물을 끼얹고 나섰다.잡스는 “I think they will realise seven inches is too small and they will have to release bigger devices next year”(결국 7인치는 너무 작다는 것을 실감하게 되고 내년에는 더 큰 사이즈의 디바이스를 출시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라고 예언했다.결국 삼성전자는 오히려 아이패드보다 화면 사이즈가 0.4인치 더 커진 10.1인치 태블릿을 출시했다.삼성이 스티브잡스의 예언을 충실하게 수행한 셈이다.그리고 이것은 7인치라는 점을 계속 강조해왔던 삼성으로서는 머쓱해질 일이다.

  이런 점을 의식해서였을까.삼성전자는 이번 MWC 2011에서 10.1인치 갤럭시탭 10.1을 선보이면서 계속해서 어정쩡한 태도를 취했다.갤럭시S 2 못지 않게 엄청나게 관심을 받을 만한 제품인데도 발표회장에서나 간담회장에서나 시간을 많이 할애하지 않았다.갤럭시S 2의 부록같은 느낌마저 줬다.하지만  삼성전자의 신형 태블릿PC ‘갤럭시탭 10.1’은 이번 ‘MWC 2011’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다.갤럭시탭을 한번 만지기 위해선 삼성전자 부스에서 최소 30-40분씩 줄을 서서 기다려야 했다.신종균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은 갤럭시탭 10.1을 공개하면서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서 냈다”고 설명했다.갤럭시탭이 휴대성을 강조했다면 갤럭시탭 10.1은 보는 기능을 강조했다는 것이다.

 “어차피 고객은 누가 맨 먼저 제품을 냈는지 기억하지 않는다.누가 제일 잘 만들었는지를 기억할 뿐이다.” 삼성전자 관계자의 이런 말은 명분이나 자존심은 좀 잃어버렸을 지 몰라도 실리를 택한 삼성의 선택을 강조한 것 같다.하지만 발표장이나 보도자료에서는 그런 점은 별로 느껴지지 않았다.시장의 선택에 밀려 어쩔 수 없이 제품을 내놓으면서 스스로 쑥스러워하는 듯한 인상을 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국 애플의 결정이 옳았다고 인정하는 것은 한편으로 삼성전자의 또 다른 강한 면을 보여주는 것 같다.‘갤럭시탭 10.1’을 현장에서 만져보고 사용해본 느낌은 정말 잘 만들었다는 것이다.현장의 많은 관람객들의 반응 또한 크게 다르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어차피 애플과는 처음부터 입장이 달랐다.태블릿PC 시장을 삼성전자가 만들어낸 것이 아니었고 시장 개척자도 아니었다.구태여 각을 세울 필요가 없었다.이 정도로 제품을 잘 만들어낸다면 충실한 추격자로서의 역할이 얼마든지 가능하기 때문이다.앞으로 태블릿PC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향후 대응을 지켜볼 일이다.

by wonkis from Barcelona, Spa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꼬꼬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지만 문제는.. 7인치가 대세다 어쩐다 하면서 국내에 광고를 그렇게 많이 때리고 나서..
    지금 와서는 또 다시 삼성이 하니 대세가 된다 하면서 10인치로 광고를 날리는 모습들이죠.

    그리고 그거에 대해서 비판하지 않는 대중매체들...

    2011.02.21 10:06
    • 대중매체들은  수정/삭제

      삼성의 찌라시가 대부분이죠 ㅋ 북한 저리가라 수준

      삼성이 하면 최고이고 대세이며 무조건 옳죠
      애플이 하면 무조껀 까죠 ㅋㅋㅋ

      참 가관이 아닐수가 업죠

      2011.02.23 09:16
  2. 숲속얘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쎄요. 10.1인치와 7인치는 애시당초 목적도 다르고 사용처도 다릅니다. 오히려 12인치대도 등장하며 12인치대는 10인치를 위협하는 실정이죠.
    7인치는 오히려 5인치대의 델스트릭트같은것에 견재 당하고, 어느쪽이 이겼다 라고 말하기에는 좀 오버스러운것 같습니다.

    아이패드의 의의는 오히려 노트북 시장에 변화를 주었다는것이 더 커보입니다.

    2011.02.21 12:23
    • wonkis  수정/삭제

      저 역시 그렇게 생각합니다.그래서 결론을 나름대로 그렇게 내린 거였죠. 서로 완전히 다른 시장이고 그렇기에 성급하게 결론을 내릴 필요가 없습니다.다만 물어보지도 않았는데 그렇게 인정하는 멘트를 하는 것이 재밌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011.02.22 19:08 신고
  3. 루나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너무너무 성급한 결론이라 생각 합니다..
    아직 제대로된 태블릿 시장 자체가 만들어져 있지도 않고
    현재 시판중인 7인치 태블릿은 갤럭시탭이 유일한 상황에서
    삼성이 10인치 태블릿을 출시 한다고 해서 7인치 태블릿이
    틀렸다 라고 말하는건 너무 이르지 않을까요?
    올해 부터 안드로이드 태블릿이 쏟아져 나올텐데 제대로된 태블릿 시장에서
    7인치 태블릿이 어떤 시장 대우를 받을지 아직 많은 시간이 필요 하다고 봅니다.

    2011.02.21 23:33
    • 지나가다가  수정/삭제

      7인치는 더이상 나오기 힘들걸요..

      OS 허니콤이 최소 인치가 8인치 이상인데요...

      설마 스마트폰OS 인 진저 브레드 로 7인치 내놓진

      않을텐데요...

      구글에서 7인치용 태블릿PC OS 를 내놓지 않는한

      더이상 7인치 태블릿PC는 나올수가 없죠..

      설마 윈도7 OS 로 7인치 또 내놓진 않겟죠..ㅋ

      아니면 바다OS 로 7인치로 하던가..그럼 축사망이겟죠.ㅋㅋ

      진건 진겁니다.

      갤탭이 왜 7인치로 나올수 밖에 없었는지는 바로 OS 때문이라는겁니다..

      OS의 한계때문에 7인치로 나온거 뿐인거죠...
      스마트폰용 OS를 어거지로 태블릿용에 끼워 맞춘거죠..

      2011.02.22 09:58
  4.  수정/삭제  댓글쓰기

    7인치 가격 내리겠네요...

    2011.02.22 08:56
  5. ㅁㅁㅁ...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블릿PC 시장을 삼성전자가 만들어낸 것이 아니었고 시장 개척자도 아니었다~~~

    결국 시장 돌아가는 거 봐가면서 눈치껏 대처하겠다는 건데
    가장 중요한 걸 간과하고 있지요.

    바로 가격

    아이패드가 좋다는 건 한시간만 주물딱거려 보면 압니다.
    그 좋은 아이패드도 가격대 활용비를 생각하면 구입이 망설야지는데
    곧 나온다는 하니콤 탑재 태블릿들은 이 아이패드보다도 더 비쌉니다 ㅎㅎㅎㅎㅎ

    2011.02.22 09:14
  6. 지나가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차피 고객은 누가 맨 먼저 제품을 냈는지 기억하지 않는다.누가 제일 잘 만들었는지를 기억할 뿐이다.” 삼성전자 관계자의 이런 말>

    정말 그럴까요?? ...

    누가 먼저 냈는지는 기록이 되지만....누가 제일 잘 만들었는지는 항상 변하기 때문에
    오래 기억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삼성은 안되는거죠..

    다 기억합니다...

    2011.02.22 10:01
    • wonkis  수정/삭제

      아하...그거 생각하기에 따라선 그럴 수도 있겠네요.대중들이 제품의 어떤 것들을 기억할런지..재미있는 주제입니다

      2011.02.22 19:09 신고
    • 지나가다2  수정/삭제

      다 기억합니다.
      애플의 오만한 A/S, 터무니 없이 비싼 가격, 거만함으로
      똘똘 뭉친 스티브 잡스의 면상... 다, 기억하죠.

      2011.02.22 22:54
    • 지나가다3  수정/삭제

      오만하고 터무니없고 거만한건 삼성이 1등인거 같소만...

      2011.02.23 00:23
    • 지나가다2  수정/삭제

      물론 삼성도 그렇죠. 애플, 삼성 둘다 싫은 사람이라...

      2011.02.23 07:21
    • 그럼  수정/삭제

      HTC 제품을 이용해 보심이...

      2011.02.23 08:35
  7. 속단은금물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애플은 작은 사이즈 태블랫 안만드나요?
    애플이 작은 사이즈 만들면 애플도 틀린거네요

    2011.02.22 11:40
  8. aoineco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자극적인 제목에 사람들이 많이 낚이죠.. 그리고 개인의 의견이라고 말하고 있지만 분위기는 거이머.. 삼성도 인정하고 있다 분위기네요.. 제가 봤을땐 그런거 같지는 않습니다.
    라인업의 한종류이고 앞으로의 OS 정책에 따라 그 라인업이 없어질수 있을 뿐입니다.

    10인치 뿐아니라 다른 inch 의 제품들도 많이 나올겁니다.

    2011.02.22 16:30
  9. 문제는 가격  수정/삭제  댓글쓰기

    7인치가 최선이라고 광고하는 덕에 잘모르시는 40대분들 그게 최선인줄 알고 구입하셨습니다. 저희 회사에도 40대 중반이신분이 전화기 없애고 갤탭으로 갈아탔습니다. 그것도 2월 14일에 99만원 주고 샀습니다. 10.1인치로 생각을 바꾸었다고 해도 기존 7인치고객들이 봉이 되지 않게 후속관리 해줘야하구요, 새 모델은 가격을 좀 낮추어야 합니다. 100만원 넘는게 말이 됩니까???

    2011.02.22 16:42
  10. 풀빛하늘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국 삼성 내부에서 인정하는 말이 나왔다고 하니 속시원하군요.
    주인장님 말씀처럼 진 건 진 거죠.
    삼성 내부에서도 인정하고 있는 일이니 다른 사람들이 속단이니 뭐니 말해봐야 소용없는 일이죠.
    쿨하게 인정하고 10.1인치로 재도전하는 상황이라고 하니 이제서야 삼성에 기대가 가네요.
    저도 태블릿 사고 싶었지만 원조인 아이패드와 7인치 주장하는 삼성 갤럭시탭 사이에 갈등이 생겨서 좀 지켜보고 사야겠다고 생각하던 중이었거든요.
    아이패드 출시에 밀려서 급하게 7인치로 만들어놓고는 7인치가 최고라고 주장하던 모습이 보기에 안 좋았습니다만 이제는 오히려 삼성에 기대해 봐도 좋을 것 같군요.
    다만, 지금도 광고에서는 삼성이 10인치로 만들면 대세라고 떠벌리는 모습은 여전히 보기 안 좋군요.
    (그러려고 9.7인치가 아니라 10.1인치로 만들었나 봅니다.ㅋ^^)

    2011.02.22 21:08
  11. 드림마카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은 적어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쪽에서는 철학(고민)이 없다고 보이네요.


    그냥 팔리면 만든다는 식


    철학이 없는 쪽은 언제나 질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2011.02.22 21:16
    • 이재영  수정/삭제

      옴니아처럼말입니다. 저주받은폰 옴니아...

      2011.02.22 22:58
  12. 스트링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은 언론플레이를 너무 많이 해대 뭘 하든 정이 안가네요. htc는 허니콤 태블릿 안만드나...

    2011.02.22 23:14
  13. Ryush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삼성의 애니콜을 참 좋게 봐왔고, 그렇게 믿고 있다가...갤럭시를 구입했는데...설마 설마 했는데...삼성은 이제 신용을 잃은 것 같아요...급하게 따라만든 듯한 느낌을 지울수가 없고...다운은 왜 이렇게 자주 나는지....
    다신 삼성폰을 구입하나봐라...보란듯이 애플 살테야...

    2011.02.22 23:29 신고
  14. 한마디만 하죠...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이 7인치를 내 놓은 이유는 애플과 같은 포지셔닝을 가져갈 수 없기 때문에 전략적인 선택을 한 것입니다.

    2011.02.23 00:52
    •  수정/삭제

      출시당시 안드로이드 타블렛 OS가 없었고, 휴대폰 OS를 끌어다 쓰면서 늘릴 수 있는 최대치가 7인치

      2011.02.23 01:37
  15. 리우군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이 머쓱할만하죠.ㅎ
    대한민국 언론들은 마치 삼성을 위해 존재하는것 처럼 매일 찬양기사를 쏟아내고 있는게 현실이고...
    자존심이라던가 창피함을 모르는 기업의 대표주자가 아닐까 합니다.

    2011.02.24 07:43
  16. creasy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 보고 갑니다. 삼성의 태블릿 사이즈 논란은 더 이어질 전망입니다 - 이번엔 8인치 급 태블릿을 선 보일지 모른다는 소문이;;;

    2011.02.25 02:02 신고

BLOG main image
임원기의 人터넷 人사이드
인터넷과 그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에 대한 블로그.
by wonkis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66)
뉴미디어 세상 (119)
게임이야기 (66)
임원기가 만난 사람들 (55)
(책)네이버 성공 신화의 비밀.. (61)
夢幻泡影-삶과 꿈,살아가는.. (55)
책 다시보기 (25)
한국의 스타트업 (293)
San Francisco&Berkeley (29)
스타트업 소식 (17)
한국의 스타트업 시즌2 (26)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VC (14)

달력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5,399,974
  • 74240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wonkis'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